해파리 신고 하고 무드등 받으세요.

해양수산부에서 해파리에 대한 종합대책을 내놓았습니다.

과거보다 해수면이 따뜻해 지면서 매년 해파리 사고가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일단 해수부는 해수부는 우선 국립수산과학원, 지자체, 민간 등의 모니터링 결과를 분석해 해파리의 이동 및 확산 경로를 지속적으로 예찰하고, 관측정보는 국립수산과학원 홈페이지에 등록을 하고 있지만 이것으로 좀 부족한 감이 있습니다.

 

이에 우리 시민들도 해파리 신고에 동참할 필요가 있습니다.

아무래도 직접 신고하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누구나 해파리 신고에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해파리 신고 웹'에 휴대폰에 접속을 하면 됩니다.

 

 

신고를 하면 일종의 보상품(선물)이 있습니다.

특히 해수욕장 개장 기간인 7~8월에 웹으로 신고한 사람 중 400명(선착순/7월 200명, 8월 200명)에게는 해파리 무드등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제가 받은 적이 없어서 인터넷에서 찾아서 첨부합니다.

정말 가지고 싶은 잇 아이템입니다. 아직 본격적인 휴가철 전입니다.

혹시 이번 여름에 해수욕장을 방문할 예정이라면 오늘 소개해 드린 정보 꼭 기억하시길 바랍니다.

물론, 사용하지 않는 일이 생기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기는 합니다 :)

 

+

해수욕장 해파리 쏘임사고 피해자에게는 정도에 따라 국민건강보험공단을 통해 보험료를 지원받을수도 있으므로 이정보도 알고 있으세요.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